초록별   
  [2011/12/13] 그림자
정말이요..주님..
내가 얼마나 나약한 존재인지를 깨달을때마다..
그럴때마다 차라리 주님의 그림자였음 좋겠습니다..

<반정환님 미니홈피>에서 인용게재

   soo.jpg (용량: 151.61K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