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영자   gido@gidoschool.com
  [2015/03/23] 김양재, "거룩한 삶을 회복합니다"
지난 3월18일 경기도 성남 분당구 우리들교회 판교예배당에서 신상목기자(국민일보 종교부)가 만난 김양재(65) 목사는 얼마 전 받았다는 휴대폰 문자메시지를 보여줬다. 경기도 화성시 예수향남교회 정갑신 목사가 보낸 내용이었다.

교회에 말씀묵상(QT) 붐이 일면서 장년 성도 1000명 중 800명과 청소년 500명이 큐티선교회가 제작한 QT교재(큐티인)로 성경을 묵상하며 고백적인 삶을 살고 있다고 했다. 정 목사는 지난해 10월, 우리들교회가 처음 개최한 ‘목욕탕목회 세미나’에 참석해 성경 묵상과 나눔이 주는 파워를 목격했다. 김 목사는 “세미나에는 목회자 부부가 참석했는데 다양한 ‘목격담’이 많다”며 “오는 5월 18∼23일까지 열리는 2차 세미나를 기대하는 목사들이 많다”고 말했다.

◇QT와 가정 중수에 목회 전부를 걸다=목욕탕목회 세미나는 우리들교회가 걸어온 12년을 공개하는 현장이다. 교회 사역을 소개하기보다는 성도들이 어떻게 말씀을 통해 변화됐는지를 가감 없이 보여주는데 목적이 있다. 김 목사는 “우리들교회는 특별한 프로그램이 없어요. 요란을 떨지도 않는 데 교회가 살아 있다”며 “성도들이 말씀을 읽고 묵상하는 가운데 그리스도를 만나는 감격이 있다”고 말했다.

실제로 세미나에 참석했던 정동영(외대교회) 목사는 “성도들의 나눔이 깊어졌다. 말씀 안에서 변화돼 가는 것이 보인다. 교회가 탄탄해지는 느낌”이라고 평했다. 김지영(성실교회) 사모도 “세미나 이후 ‘큐티인(QTin)’ 교재로 묵상하고 있다. 민감한 죄에 대해 회개하고 있다. 경건함을 더 추구하게 됐다”고 말했다.

첨부파일로 이어집니다.
   김양재목사.hwp (용량: 28.5KB)